메시지 보내기
요청사항

ppt 1_1_내 친구를 소개합니다_단원 정리.ppt

ppt 1_1_내 친구를 소개합니다_단원 정리.ppt

아래 정보가 함께 발송됩니다.

  • OS버전 : Windows 7
  • T Solution+ 버전 : 1.0.0.0
  • 현재경로 : 메인화면 > 메인화면 > 서브화면 > 서브화면
1:1문의
오전 11:52

이곳은 사용자가 1:1문의를 합니다.

문의드립니다.

이곳에는 답변 내용을 보내줍니다.

문의드립니다.

이곳에는 답변 내용을 보내줍니다. 네, 가능합니다.

이곳에는 답변 내용을 보내줍니다.

문의드립니다.

이곳에는 답변 내용을 보내줍니다. 네, 가능합니다.

도서소개
> 아르볼 > 도서소개 > 전체 도서

전체도서

표지
물음표로 따라가는 인문고전
<금오신화 : 조선에 판타지 소설이 있었다고?>
  • 대 상 청소년
  • 저 자 글 - 임치균 / 그림 - 이용규
  • 형 태 208쪽 165 X 210mm
  • ISBN 979-11-6204-018-8
  • 출간일 2018. 02. 14 발행
  • 가격 12,800원

내용 소개

시리즈 소개
물음표로 따라가는 인문고전 시리즈는 청소년이 우리 고전을 통해 배경지식을 익히고, 인문학적 사고를 넓힐 수 있도록 기획되었습니다. 고전을 넓고 깊게 알아 가며 다르게 생각하는 힘을 길러 줍니다.
《금오신화 ? 조선에 판타지 소설이 있었다고?》는 인문고전 시리즈의 여덟 번째 책으로, 사회에 대한 정의와 자신의 성공 가운데 고민해야 했던 한 지식인의 고민이 녹아 있는 소설입니다.

 


줄거리 소개
《금오신화》에는 조선 시대 천재 문인 김시습이 남긴 소설이 실려 있습니다. 〈만복사저포기〉, 〈이생규장전〉, 〈취유부벽정기〉, 〈남염부주지〉, 〈용궁부연록〉 등 다섯 편입니다. 〈만복사저포기〉의 양생은 귀신과 사랑에 빠지고, 〈이생규장전〉의 이생은 죽어서 혼령이 된 아내와 계속 함께하지요. 또 〈취유부벽정기〉의 홍생은 선녀를 만나 시를 주고받으며 이야기를 나눕니다. 그런가 하면 〈남염부주지〉와 〈용궁부연록〉의 주인공인 박생과 한생은 각각 염라국과 용궁이라는 다른 세계로 여행을 떠납니다.
주인공들이 귀신이나 선녀를 만나거나 다른 세계로 가서 신기한 일들을 겪는 줄거리는 ‘판타지 소설’의 구조와 비슷해요. 왜 조선 시대 양반인 김시습이 판타지 소설을 쓴 걸까요? 소설을 읽으며 생각해 봐요.

 

출판사 리뷰  

? 

? 

우리나라 최초의 소설이자
조선의 판타지 소설을 만나다!

 

우리나라 최초의 소설 《금오신화》는 청소년이 꼭 읽어야 할 고전으로 손꼽힙니다. 하지만 청소년 독자가 제대로 이해하기 쉽지 않은 소설이기도 합니다. 일단 원문이 한자로 되어 있어 이해가 어렵지요. 물론 우리 책에는 한문을 해석한 글이 실려 있기는 하지만, 읽으면 읽을수록 소설의 주제가 무엇인지 알쏭달쏭해집니다. 다섯 편의 이야기들은 기이한 내용을 담고 있거든요. 귀신과의 사랑이나 선녀와의 만남에 대해 이야기하거나, 주인공이 다른 세계에 가서 겪는 일들을 풀어놓았지요.
하지만 《금오신화》를 두고 어렵고 난해하다고만 생각할 필요는 없어요. 다섯 편의 판타지 소설을 읽는다고 생각하면, 훨씬 재미있게 감상할 수 있답니다. 판타지 소설은 비현실적인 요소들을 많이 담고 있는 소설의 장르를 말해요. 그런 기준에서 보면 《금오신화》 역시 판타지 소설이라고 할 수 있지요.
이제 고전에 대한 두려움은 버리고, 책을 펼쳐 보아요. 화려한 그림과 함께 흥미진진한 판타지 소설이 펼쳐질 거예요.

 

천재 문인의 고민이 담긴 소설,
물음표를 던지며 읽다!

김시습은 어렸을 때부터 두각을 드러낸 천재 문인이었어요. 그러나 그는 조정에 나아가 뜻을 펼치는 대신, 산속에 들어가 소설을 썼습니다. 그것도 주인공이 귀신을 만나거나 다른 세계에 가는 내용이었지요. 왜 양반인 김시습이 판타지 소설을 썼을까요?
Part 2 ‘물음표로 따라가는 인문학 교실’을 읽으며 그 이유를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고전으로 인문학 하기’에서는 김시습의 일생과 그에게 영향을 준 역사적 사건에 대해 친절하고 쉽게 설명해 줍니다. ‘고전으로 토론하기’에서는 《금오신화》의 소설들을 김시습의 삶과 엮어서 살펴보지요. 선생님과 학생들의 대화를 따라가다 보면, 왜 김시습이 판타지 소설을 썼는지, 각각의 소설들은 어떤 의미를 담고 있는지에 대해 자연스레 이해하게 된답니다. 또한 ‘고전과 함께 읽기’에서는 함께 볼 만한 다른 고전 소설이나 영화 등을 소개해 생각의 폭을 넓혀 주지요.
왜 《금오신화》를 보고 우리나라 최초의 소설이라고 할까요? 《금오신화》와 비슷한 중국의 고전 소설이 있다는데 정말일까요? 왜 양반이 《금오신화》를 썼을까요?
뻔하다고 여겼던 고전에 물음표를 던지며 읽으면 더욱 알찬 고전 읽기가 가능합니다. 아르볼의 인문고전 시리즈는 적극적이고 능동적으로 고전을 읽도록 돕습니다. 아르볼의 인문고전 시리즈를 통해 고전을 다양한 각도에서 바라보며 배경지식을 쌓고 새로운 생각을 하는 힘을 길러 보세요.

 


글 : 임치균
한국학중앙연구원 한국학대학원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고전 소설이 대중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는 방법을 찾고 있다. 고전 소설을 바탕으로 한 창작 소설 《검은 바람》과 고전에 대하여 쉽게 풀어 쓴 《고전 소설 오디세이》를 펴냈으며, 《운영전 : 왜 금지된 사랑에 빠질까?》를 썼다. 이 밖에 《조선조대장편소설 연구》와 《조선 왕실의 소설》 시리즈 등도 썼다.

 

그림 : 이용규 
대학에서 서양화를 전공했다. 2005년 IBBY 한국위원장 특별상을 수상하였으며, 개인 전시 및 그룹 전시 등 다양한 작품 전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린 책으로 《게임 없이 못 살아》,
《흥부전》, 《힘찬 나라 고구려》, 《알려 줘 전라남도 위인!》 등이 있다. 

관련 시리즈 도서